하는 짓거리가 남북이 똑같아!!

URL복사

- 평화쇼와 대장동쇼...
- 누가누가 잘하나, 오징어 게임?!

 

21일, 문재인 대통령의 유엔연설로 시작되었다.

‘종전선언!’, ‘평화협정!!’

 

24일, 바로 북한 외무성이 간보기 화답을 했다.

‘시기상조!’, ‘적대정책 철회!!’

 

 

7시간뒤, 이제는 여정양이 나서 군불을 뗀다.

‘좋은 제안!’, ‘남북정상회담!!’

 

 

그리고 탄도미사일 발사로 미국과 국제사회에 한방 먹이고,

27일, 김성 유엔대사가 나서 일갈을 날린다.

‘한미군사훈련중단!‘, ’성의 보이면 화답!!’

 

 

대장동은 자신이 설계했다고 이재명이 고백한다.

‘사실은 제가 설계!’, ‘1원도 안 받아!!’

 

 

바로 여기저기 보험(?)들어둔 야당발 자식 50억이 터진다.

‘곽상도 아들 50억!’, ‘박영수 전 특검 딸 아파트!!’

 

남들 다 아는 대장동 대장이 또 나선다.

‘부패 토건세력 국힘 게이트’, ‘전례없는 획기적 방식?!‘

 

 

똥 싼 놈이 성내고, 사기꾼의 새치 혀에 기겁한다는 말이 딱이다.

그것도 남북한이 어쩌면 이리도 같을까...

 

그나저나 한반도의 대청소는 언제나 가능할지....

핫 뉴스 & 이슈

북한 비핵화의 핵심은 '체제변혁'(Regime Change)이다
대한민국의 체제를 바꾸고, 북한과 같은 전체주의체제로 가기위한 극단적인 조치의 일환으로 사회전반에 걸친 파괴공작을 기획했다면, 문정권은 꽤 성공적이었다. 외교안보, 정치경제, 사회문화, 교육노동 등 전 영역에 걸쳐서 대한민국은 침몰 직전이니 말이다. 그리고 지금 그 파괴의 힘으로 문정권은 전대미문의 거악(巨惡) 정치꾼인 이재명을 여권 후보로 만들었고, 오로지 정권 연장에만 혈안이 되어있다. 동에 번쩍, 서에 번쩍이는 정치 쇼 최근 북한 김정은의 각종 미사일 도발 등에 대해서는 한마디도 언급하지 않고, 이런 북한의 도발여세를 이용해서 미국과 대한민국 국민들의 정신세계를 교란시키는 차원에서, ‘나로호’ 발사대에서 번쩍, 교황의 방북을 종용하는데서 또 한번 번쩍, 궁지에 몰린 바이든 대통령을 상대로 ‘종전선언’이란 카드로 번쩍, 온갖 기만과 위선, 거짓과 사기의 정치 쇼에만 열중하고 있는 것이다. 문대통령은 이재명의 ‘대장동’게이트 정도는 별것도 아니며, 자신들이 장악한 조직과 권력, 막대한 자본앞에 국민들은 어쩔 수 없이 굴복할 것으로 여기는 것은 아닐까. 또한 대선 전 마지막 한방의 결정타로 ‘한·북·중’ 세국가라도 좋고, ‘한·미·북·중’ 네 국가면 더 좋은